가수 아이유(맨 위 사진)가 방송에서 과거 SBS 예능 프로그램 '스타킹'에서 있었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지난 20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아는 형님'에서는 아이유와 배우 이준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아이유가 "SBS '스타킹'에서 10시간 동안 말 한마디도 안했다.이런 방송은 처음이었다"며 "'네' 한마디도 안 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당시 '스타킹' MC였던 강호동(위에서 두번째 사진 왼쪽에서 네번째)은 급히 변명을 준비했지만, 아이유는 "그 방송에서 열일곱이었는데 일기를 썼다"며 "정말 잘 되어야겠다고 생각했다.치열하게 열심히 살아서 여기까지 올 수 있었던 거 같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에 MC 김희철(위에서 두번째 사진 왼쪽에서 두번째)은 아이유한테 "강호동을 어떻게 생각하느냐" 고 질문했다.

아이유는 "근데 호동이는 진짜 '좋은 날' 이후로 잘해준다"고 말해 주변에 웃음을 안겼다.

한편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정호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사진=JTBC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