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김두홍 기자]프로야구 넥센 임병욱(왼쪽)과 안우진이 23일 고척스카이돔구장에서 열린 '2018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4차전 한화와의 경기에서 승리 후 자축하고 있다.

고척=김두홍 기자 kimdh@sportsworldi.com 2018.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