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tvN의 장르물 흥행 계보를 이을 ‘자백’의 2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이준호-유재명-신현빈-남기애-윤경호-송영창-정희태-문성근 등 ‘명품 배우 군단’의 활약에 기대감이 폭발한다.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 측이 16일 2차 티저 영상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자백’은 한번 판결이 확정된 사건은 다시 다룰 수 없는 일사부재리의 원칙, 그 법의 테두리에 가려진 진실을 쫓는 자들을 그린 법정수사물이다.

제 1회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의 공식 경쟁부문에 진출해 화제를 모았던 ‘마더’를 연출한 김철규 감독의 신작으로 ‘시그널’, ‘비밀의 숲’으로 이어지는 tvN표 웰메이드 장르물의 기대작이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어슴푸레한 새벽녘 주택가를 조명하는 항공샷으로 시작되는데, 금방이라도 강력사건이 벌어질 듯 한 분위기가 숨을 죽이게 한다.

이어 빠르게 발걸음을 옮기는 유재명(기춘호 역)과 사건 현장으로 향하는 경찰들의 모습이 긴박하게 그려져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그런가 하면 ‘자백’을 이끌 명품 배우들이 모두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예리한 눈빛의 문성근(추명근 역)은 등장만으로도 묵직한 존재감을 더한다.

이어 정희태(서팀장 역), 송영창(오회장 역), 윤경호(허재만 역) 등 연기파 배우들의 모습이 빠르게 이어져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또한 미스터리한 분위기의 남기애(진여사 역), 의구심을 품은 눈빛의 신현빈(하유리 역)이 차례로 등장해 궁금증을 높인다.

끝으로 비 내리는 밤, 이준호(최도현 역)와 유재명이 나란히 서 있는 모습은 보는 이의 시선을 강렬하게 사로잡는다.

이처럼 눈빛만으로도 텐션을 한껏 끌어올리는 이준호-유재명-신현빈-남기애-윤경호-송영창-정희태-문성근의 명품 연기에 기대가 모이는 한편 이들을 둘러싼 사건은 무엇일지, 얽히고 설킬 이들의 관계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한편 빠른 장면 전환과 강렬한 배경 음악은 보는 이의 심박수를 높인다.

특히 영상이 진행됨에 따라 더욱 고조되는 음악은 보는 이들을 단숨에 압도한다.

이에 티저 영상만으로도 고퀄리티 장르물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는 김철규 감독의 신작 ‘자백’에 기대감이 솟구친다.

오는 3월 첫 방송.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tvN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