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배우 정우성이 영화관에 떴다.

영화 '증인' 단관 이벤트를 펼친 것. 지난 1일, 정우성 공식 팬클럽 '영화인'은 정우성이 출연한 '증인'을 단체 관람하며 누적 관객 수 200만 돌파를 축하하는 등 정우성과 '증인'을 향한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정우성은 팬들의 따뜻한 마음에 조금이나마 보답하기 위해 싸인 포스터 증정 럭키드로우는 물론 싸인, 셀카 등 직접 소통하기도 하고, 팬들에게 서프라이즈로 화장품을 선물하기도 하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는 후문. 특히, 팬들 한 명 한 명과 눈을 맞추며 재치있는 입담과 센스로 팬들의 마음을 또 한 번 두근거리게 했다고. 또한, 이날 '증인'의 이한 감독 역시 참석해 열렬한 응원을 보내준 팬들에 감사 인사를 전해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정우성이 출연한 '증인'은 누적 관객 수 200만 명을 넘어서며 손익분기점을 돌파, 거센 흥행세로 장기 흥행에 돌입하며 꾸준한 열기를 이어갈 전망이다.

jkim@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