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멘 출신 난민 인정자 이스마일씨(왼쪽)가 2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도서관에서 '우리 곁의 난민'이란 주제로 열린 청년정책 토크콘서트에 참석해 발제 발언하고 있다.

오른쪽은 경청하고 있는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 배우 정우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