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방탄소년단 이후 6년 만에 공개하는 신인 그룹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데뷔를 하루 앞두고 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는 3월 4일 데뷔 앨범 ‘꿈의 장: STAR’를 발매하고 같은 날 오후 7시 Mnet 특집 ‘데뷔 셀러브레이션 쇼’를 통해 전격 데뷔한다.

앞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인트로덕션 필름을 시작으로 퀘스처닝 필름, 타이틀곡 티저, 앨범 프리뷰를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소년미 가득한 매력을 선사했다.

미국 포브스와 뉴스위크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를 집중 조명했으며,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는 인트로덕션 필름과 퀘스처닝 필름, 타이틀곡 티저까지 연이어 보도하는 등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올해를 빛낼 대형 신인으로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 다섯 멤버의 인트로덕션 필름과 퀘스처닝 필름의 유튜브 누적 조회수는 6400만 뷰를 돌파했으며 타이틀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CROWN)’의 티저 영상은 공개 12시간 만에 200만 뷰를 넘었다.

두 편의 타이틀곡 티저 영상은 공개 5일 만에 유튜브 누적 조회수 900만 뷰를 돌파했다.

또, 데뷔 앨범은 예약 판매를 시작한지 3일 만에 10만 장을 돌파하는 등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와 앨범, 첫 무대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특히, 2일 공개된 ‘꿈의 장: STAR’의 프리뷰 영상은 밝고 경쾌한 ‘Blue Orangeade’를 시작으로 귀여운 분위기의 ‘Cat & Dog’, 다섯 멤버의 아름다운 하모니를 느낄 수 있는 ‘별의 낮잠’, 감미로운 멜로디가 인상적인 ‘Our Summer’, 독특한 가사와 세련된 사운드가 만나 매력적인 타이틀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CROWN)’까지 총 5개 수록곡의 음원 하이라이트로 구성되어 공개 하루 만에 300만 뷰를 돌파했다.

또, 빅히트 사단의 슬로우 래빗(Slow Rabbit)과 유명 프로듀서들이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 앨범을 프로듀싱한 것이 알려지며 수록곡들에 대한 관심도 더욱 커지고 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 앨범 ‘꿈의 장: STAR’는 4일 오후 6시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Mnet 특집 ‘데뷔 셀러브레이션 쇼’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앨범 활동에 돌입한다.

빅히트 신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서로 다른 너와 내가 하나의 꿈으로 모여 함께 내일을 만들어간다'라는 의미로, 하나의 꿈과 목표를 위해 함께 모인 소년들이 서로 시너지를 발휘하는 밝고 건강한 아이돌 그룹이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