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SK가 오는 20일에 열리는 두산 베어스와의 시범경기 종료 후 ‘2019 팬 페스트 : Go for V5’를 개최한다.

팬 페스트는 2007년 처음 개최한 후 지금까지 전통으로 이어져 오고 있는 SK와이번스 고유의 출정식 이벤트로, 시즌 전 선수단과 팬들이 어우러져 희망찬 시즌 개막을 기원하는 행사다.

이날 팬페스트의 하이라이트는 ‘2018시즌 우승반지 전달 팬 선발’ 이벤트다.

SK는 23일 홈 개막전에 앞서 8년만의 우승을 기념하기 위해 팬들이 참여하는 우승반지 전달식을 진행할 예정이며, 팬페스트에서 해당 선수가 본인에게 반지를 전달해 줄 팬을 직접 선발하게 된다.

참가를 원하는 팬은 이날 3번 게이트와 1루 멤버십 게이트에서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배포되는 응모권을 받은 후, 1루 멤버십 게이트 앞 복도에 설치된 선수 응모함 중 1곳을 골라 응모하면 된다.

이날 선정된 팬에게는 우승반지 전달식 참여권, 행사 당일 착용할 기념 티셔츠, 그리고 홈 개막전 일반석 입장권 1매가 지급된다.

또한 팬 페스트가 시작되기에 앞서 1루 응원단상을 중심으로 우승 엠블럼 깃발 1,000개를 관중들에게 나눠줄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오후 1시에 시작하는 두산과의 시범경기 종료 후에, 올 시즌 새롭게 SK에 합류하게 된 윤요안나, 나혜인, 이주남, 김희진, 김경아 치어리더의 공연을 시작으로, 코칭스태프와 1군 선수단 전원이 1루 응원단상에 올라 팬들에게 인사를 하면서 막을 연다.

제일 먼저 진행될 ‘2019년 새식구 환영식’ 코너에서는 올시즌 팀에 합류한 브록 다익손, 고종욱, 배영섭 선수 등이 단상에 올라 팬들과 공식적인 첫 인사를 나누게 된다.

팬들이 해당 선수들에게 궁금한 사항을 구단 공식 페이스북 게시글에 댓글로 남기면, 선수들이 직접 궁금증을 해소해 줄 예정이다.

뒤이어 19시즌 신인 선수 전원이 단상에 올라 ‘20초 매력어필’ 코너를 통해 각자 가지고 있는 개성을 팬들과 선수단 앞에서 마음껏 뽐내게 된다.

이어서 진행되는 ‘대결! 지-덕-체’ 코너에서는 투수조와 야수조를 각각 대표하는 선수들이 이미지 퀴즈, 멘탈 매치, 팬과 함께 하는 힘 조절 게임 등을 통해 자존심 대결을 펼치는 한편 선수들간의 단합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모든 코너가 끝난 후 2019년에도 주장으로 임명된 이재원 선수가 시즌 개막을 앞둔 선수단의 각오와 V5달성의 의지를 팬들에게 전하며 행사는 마무리될 예정이다.

한편, SK는 시범경기 기간 동안 연간회원 라이브존 초청행사도 함께 진행한다.

이번 초청행사는 연간회원 팬들의 특별한 경험과 혜택에 초점을 맞추어 선수단 각오 엽서 증정, 연간회원 전용 경품 추첨, 그라운드 포토타임 등으로 구성됐다.

행사는 19일, 20일 양 일에 걸쳐 진행되며, 연간회원 1인당 동반 1인까지 참여가능하다.

참여를 원하는 연간회원은 16일까지 구단 안내문자에 참여여부를 회신하면 된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SK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