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작가 겸 인터넷 방송 BJ 이말년(오른쪽 사진·본명 이병건)이 방송에서 수입에 대해 ‘억대 연봉‘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고있다.

25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이말년과 함께 웹툰 작가 주호민이 출연했다.

이날 이말년은 인터넷 방송에 대해 “주 5일, 매일 6시간씩 방송한다”며 ”원래 처음에는 방송 하고 싶을 때만 했는데, 벌써 5년째 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구독자는 라이브 방송에서는 30만명 정도, 유튜브는 45만명 정도 된다"고 밝혔다.

이말년은 방송에 따른 수입을 묻자 “부장님 월급 정도 되는 것 같다“고 말해 주변에 놀라움을 안겼다.

옆에 있던 주호민은 “대기업 안 다녀본 친구라 모른다“고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MC 김성주(왼쪽 사진)는 “억대 연봉이 되는 거냐“고 물었고, 이말년은 “그렇다“고 솔직하게 대답했다.

한편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정호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 사진=JTBC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