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교씨 에 대한 상해 혐의로 영장이 청구된 강남 클럽 버닝썬의 이사 장 모 씨가 2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종로경찰서에서 구속영장이 기각된 뒤 귀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