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미 콜롬비아 서부 안데스산맥 고원지대에서 현지 시간 23일 규모 6.1의 강진이 일어났다고 미 지질조사국이 밝혔습니다.

진원은 콜롬비아 제2 도시 메데인에서 남쪽으로 325㎞ 떨어진 엘 도비오 지역이며, 진원의 깊이는 113㎞로 측정됐습니다.

콜롬비아 재난 당국은 이번 강진의 흔들림이 수도 보고타에서도 감지됐다고 말했습니다.

재난 당국은 "건물이 흔들려 놀란 주민들이 뛰쳐나왔으나 예비조사에서 인명피해는 보고된 것이 없다"라고 말했다고 AP통신이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