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냄비받침'에서는 추미애 더불이민주당 대표가 출연했다이날 추 대표는 홍 대표와의 팔짱에 대한 질문에 "홍준표 대표와는 뻘쭘한 사이"라며 "홍준표 대표와는 사법 연수원 동기이고, 같은 반이였다.그런데 저에게 집에 가서 애나 보라고 그랬던 분이다"라며 "애가 다 컸다고 말했더니 못 들은 척하더라."고 어색한 사이일 수 밖에 없었던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추 대표는 "홍 대표를 친근하게 생각했다면 오빠라고 했을 것"이라며 "그때나 지금이나 개인적으로 만나면 다정다감한 분은 아니다.팔짱을 끼자고 했더니 되게 어색해하더라"라고 팔짱을 꼈을 당시의 상황을 설명했다.

한편, KBS2 예능 프로그램 ‘냄비받침’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슈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