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박근혜 대통령 하야를 촉구하는 전국교수연구자 시국선언이 열리고 있다.

2234명의 전국교수연구자들은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 일파에 의한 국정농단 사태를 국회가 앞장서 법의 심판대에 세울 것을 요구하고, 대통령은 국기 문란과 헌정파괴에 대한 책임을 지고 즉각 하야할 것을 촉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