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한화이글스 소속 주현상(25)이 탄 차량이 뺑소니 차량에 들이받혔 다.

이 사고로 주현상은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지만 가벼운 부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5일 청주청원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 혐의(도주차량)로 A(67)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일 오후 6시 3분께 청주시 내덕동 금성계전 아파트 앞 도로에서 주씨가 몰던 싼타페 승용차를 충돌한 뒤 그대로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주씨 승용차에 설치된 블랙박스 화면을 분석해 검은색 레간자 승용차를 가해 차량으로 특정한 뒤 사건 발생 이틀만에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접촉 사고를 냈는지 몰랐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현상은 2015년 2차 7순위로 한화에 입단 2016시즌까지 2시즌동안 118경기에 나서 타율 0.212를 기록했다.

현재 청주에서 사회복무요원(공익근무요원)으로 근무중이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