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의 어머니가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져 안타깝게 하고 있다.

12일 뉴스엔은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가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박지성의 측근의 말을 인용해 박지성의 어머니 장씨가 교통사고 후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사망했다고 전했다.

대한축구협회 역시 "박지성 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가 오늘 새벽 영국 런던 현지에서 돌아가셨다.자세한 내용은 파악 중"이라고 전했다.

/ 사진 연합뉴스 윤연호기자 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