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캡틴' 박지성(36)의 갑작스런 모친상 소식에 누리꾼들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12일 대한축구협회 관계자에 따르면, 박지성 유스전략본부장 겸 JS파운데이션 이사장이 모친 장명자 씨가 이날 새벽 영국 런던 현지에서 사망했다.

박지성 모친 장명자 씨는 지난 연말 영국에서 교통사고를 당해 치료를 받던 중 끝내 숨을 거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11월 대한국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 최고 책임자로 선임된 박지성은 연말에 잠시 한국에 귀국했다가 현재는 영국 런던에 있다.

허망하게 어머니를 잃은 박지성은 현재 큰 슬픔에 빠져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 축구계의 영웅으로 '영원한 캡틴'으로 불리는 박지성인만큼 축구팬들 또한 안타까움을 금치 못하고 있다.

박지성 모친상 소식에 온라인에서는 고인의 명복을 비는 누리꾼들의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포털사이트 이용자들은 관련 기사 댓글을 통해 "(키

*

*) 박지성이란 인물을 평생 지켜주셨던 분인데 수고하셨습니다" "(윈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박지성씨도 힘내세요!" "(조

*

*) 박지성 어머니가 굉장히 헌신적이신 분이던데, 안타깝네요" "(핑

*) 박지성 선수와 아버님 슬픔이 크시겠습니다.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나

*

*) 어머니와의 갑작스러운 영원한 이별에 많이 힘드실겁니다..위로를 드리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등의 글을 쏟아냈다.

박지성 모친상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