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동계올림픽 서울 성화봉송 둘째 날인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낙산성곽길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나선 존 던버 씨와 임수민 씨(왼쪽에서 두 번째부터)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