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소녀시대 멤버 윤아가 '효리네 민박2'에서 사용한 와플기계에 대중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윤아는 4일 방송된 종합 편성 채널 JTBC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2'에서 직원으로 등장했다.

일명 '윤아 와플기계'로 수제 와플을 만들어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이상순은 윤아에게 "요리를 잘하느냐"고 물었고, 윤아는 "쉴 때 요리를 배운 적이 있다"고 답했다.

윤아는 할 줄 아는 음식으로 프렌치토스트, 고추장찌개, 도미 조림, 오야코동, 찜닭, 비빔국수, 밀푀유 나베 등을 꼽았으며, "새롭게 먹을 게 뭐가 있을까 고민하다가 와플기계를 사봤다"고 밝혔다.

둘째날 아침 윤아는 조식으로 와플 만들기에 나섰다.

윤아 와플기계를 활용해 와플 위에 바나나 견과류 꿀 등을 올려 먹음직스러운 작품을 완성했고, 이효리 이상순 부부는 맛에 고개를 끄덕이며 "정말 맛있다"고 평했다.

이후 윤아 와플기계의 상품명, 가격 등에 대중의 관심이 집중됐다.

윤아 와플기계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으며, 인터넷 쇼핑몰에서 매진을 이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