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SM엔터테인먼트가 국내 최대 배우 매니지먼트 기업 키이스트를 전격 인수했다.

SM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SM은 키이스트의 대주주이자 최고 전략 책임자(CSO)인 배용준의 지분을 매입하는 ‘구주 인수방식’을 통해 인수를 진행 했으며 배용준 역시 SM 신주를 인수하여 주요 주주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신주 인수를 통해 주요 주주가 된 배용준은 SM 그룹의 마케팅 및 키이스트의 글로벌 전략 어드바이저로서 활동하며 SM 엔터테인먼트 그룹의 다양한 글로벌 사업 전략 수립 및 추진에도 힘을 보탤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로써 SM은 키이스트의 자회사로 있는 일본 최대 한류 방송 콘텐츠 플랫폼 사업자인 디지털어드벤쳐(이하 DA)까지 보유하게 됐다.

SM은 이미 2016년 SM엔터테인먼트 재팬(이하 SM 재팬)을 통하여 키이스트의 일본 내 계열사이자 JASDAQ상장사인 DA의 주식을 인수, 2대주주가 되면서 키이스트와 연을 맺은 바 있다.

jkim@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