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네딕트 컴버배치, 톰 히들스턴, 톰 홀랜드, 그리고 폼 클레멘티에프까지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출연진이 한국을 찾는다.

10주년을 맞은 마블 스튜디오가 올해 최대 기대작으로 내놓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가 내한을 전격 확정하고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는 새로운 조합의 어벤져스와 역대 최강 빌런 타노스의 무한 대결을 그린 영화. 마블 히어로 '닥터 스트레인지' 배우 베네딕트 컴버배치의 한국 방문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7년 '스파이더맨: 홈커밍'으로 내한했던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가 다시 한국 팬들과 조우하며, 가장 매력적인 마블 빌런 '로키'를 연기한 톰 히들스턴이 '토르: 다크 월드' 이후 5년 만에 한국을 찾아, 대한민국과 한국 팬들을 향한 변함 없는 애정을 보여줄 예정이다.

여기에 '가디언즈 오브 갤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