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람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존, 포토존 선보여 국내 대표 수입 맥주 회사 '롯데아사히주류'가 지난 12일~13일 양일간 난지한강공원에서 열린 '청춘페스티벌 2018'을 공식 후원했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하는 '청춘페스티벌'은 일상에 지친 청춘들에게 위로와 흥을 선사하는 축제다.

특히 올해는 빅뱅의 승리, 송은이, 김숙, 유병재, 노홍철, 박명수 등 다양한 분야의 패널 및 뮤지션이 참여해 청춘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전했다.

롯데아사히주류는 청춘페스티벌 공식 후원사로서 행사장 내 포토존을 운영하고 다채로운 게임을 선사하며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페스티벌에 참가한 관람객에게 시원한 아사히 맥주를 제공해 페스티벌의 열기를 더했다.

2018년도 전속모델 조인성 광고로 화제를 모았던 '아사히 수퍼드라이'의 7:3 황금 비율을 직접 관람객이 즐길 수 있도록 마련한 것이다.

이 밖에도, 롯데아사히주류는 강연 문화콘텐츠 기업인 마이크임팩트와 콜라보 프로젝트 '청춘펍'도 기획했다.

5월 24일 목요일 저녁 7시부터 종로 마이크임팩트 옥상M가든에서 열리는 청춘펍은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마련한 것으로 서울의 고달픈 청춘들이 모여 자신의 이야기를 털어내고 네트워킹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 목적이다.

롯데아사히맥주 관계자는 "2030 청춘 4만 여명이 참가하는 '청춘페스티벌: 아무나 대잔치-그냥 아무'나' 되자'의 공식 후원사로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다채로운 공연과 함께 아사히 수퍼드라이만의 깔끔하고 부드러운 목넘김을 느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