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 보컬 그룹 V.O.S 박지헌이 대리운전을 하는 아버지 모습에 눈물을 보였다.

16일 방송된 채널A '아빠본색'에서는 어버이날을 맞아 아버지의 일터에 함께한 박지헌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지헌은 대리운전 일을 하는 아버지를 따라 보조 기사로 나섰다.

박지헌은 앞서서 대리운전 하는 아버지를 보며 눈물을 흘렸다.

아빠가 된 후 아버지를 생각하며 흘리는 눈물이었다.

이에 박지헌 아버지는 "대리운전을 하는 걸 보면 마음이 많이 아프겠지. 내가 즐거워서 하는 거다.몸이 좋아지지 않았나. 내 일은 내가 알아서 할 테니까 터치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걱정하지 말것을 당부했다.

이에 박지헌은 "이번을 계기로 아버지 마음을 확인했다.내가 집착하고 있었구나 느꼈다"고 전했다.

뉴스팀 ace2@segye.com사진=채널A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