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마트 위 풋살장’ 컨셉의 HM풋살파크을 운영중인 스포츠마케팅 전문 기업 HM스포츠(대표이사 최종환)는 글로벌 금융그룹 AIA생명과 손잡고 스포츠마케팅 프로그램 ‘AIA 동네축구 프리미어리그’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AIA 동네축구 프리미어리그’는 AIA생명이 풋살 대회 ‘AIA 바이탈리티 2018 H-Cup 챔피언십’과 홈플러스 옥상 풋살장 HM풋살파크 ‘AIA 바이탈리티 아레나’를 통해 고객들의 건강을 증진하는 프로그램이다.

AIA 생명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스포츠 마케팅 전문회사 에이치엠스포츠와 손잡고 운동이 부족한 직장인들과 축구 꿈나무들에게 최적의 운동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AIA 바이탈리티 2018 H-Cup 풋살 챔피언십’은 국내에서 처음으로 AIA생명이 HM풋살파크와 함께 진행하는 전국 규모의 풋살 경기로, 20세 이상 성인 6명 이상으로 구성된 ‘성인부’와 9세 이하 어린이 7명 이상으로 구성된 ‘초등부’로 나누어 경기가 진행된다.

5월 19일 서울을 시작으로 총 9개 도시(전국 10개 구장)에서 지역 예선을 진행하며, 각 지역 예선 우승팀은 7월14일과 15일에 전국 본선과 결승전을 갖는다.

5월19일(토)~20일(일) 열리는 서울 대회는 연예인?모델팀, 스포츠아나운서팀도 참가 예정이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성인부 전국 우승팀은 트로피와 더불어 내년에 홍콩에서 열리는 ‘AIA 챔피언십’에 한국 대표로 출전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며, 항공료와 체재비는 AIA생명이 전액 지원한다.

초등부 전국 우승팀도 트로피와 상금 200만원을 받는다.

홍콩에서 개최되는 ‘AIA 챔피언십’은 AIA그룹이 2016년부터 아태지역 18개 국가의 임직원 및 고객들을 초청해 진행하는 풋살 대회로, 이 대회의 상위 2개 팀은 내년 영국 런던에서 열리는 ‘AIA 챔피언십 결승전’에 진출한다.

‘AIA 바이탈리티 2018 H-Cup 챔피언십’의 참가 접수는 www.hmfutsalpark.com를 통해 할 수 있다.

성인부는 총 360개팀(각 구장 별 36팀), 초등부는 총 240팀 (구장 별 24팀)을 모집하며, 지점 별로 대회 3일 전까지 선착순으로 접수를 마감한다.

이번 대회는 기존 풋살 대회와 다르게 차별된 건강문화컨텐츠를 참가선수와 대회 방문객들에게도 선 보일 예정이다.

대회 서브스폰서로 참가하게 프리미엄 유아 전동차 브랜드로 헤네스는 대회장 방문객들을 위해 100만원 상당의 유아전동차와 전기자전거 등의 선물로 건 경품행사를 진행하여 대회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최종환 HM스포츠 대표는 "글로벌 금융그룹 AIA생명과 ‘AIA 동네축구 프리미어리그’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어 너무나 기쁘게 생각한다"며 "AIA가 추구하는 더 건강하게, 더 오랫동안, 더 나은 삶에 대한 취지에 맞춰 ‘AIA동네축구 프리미어리그’ 프로젝트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young0708@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