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수미가 간장게장 특급 조리법을 방송에서 처음으로 공개했다.

김수미는 20일 오후 8시 10분 방송된 케이블 채널 tvN 예능 프로그램 '수미네 반찬'에서 자신의 대표 반찬인 간장게장 조리 비법을 전수했다.

평소 '눈대중'으로 요리해 제자들을 당황하게 한 김수미다.

그는 이날 방송에서 "이제 게장 사업 안 하지 않느냐"면서 육수부터 맛을 내는 비법까지 간장 게장 조리 비법을 정확하고 꼼꼼하게 소개했다.

김수미는 간장게장 조리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로 '육수'를 꼽았다.

그는 "다른 반찬은 나중에 간을 맞추면 되는데 간장게장 육수는 그럴 수가 없다"고 말했다.

김수미 간장게장의 특급 비법은 매실액, 소주, 사이다였다.

김수미는 "동치미 만들 때 사이다를 넣지 않냐. 그래서 게장에 넣어보니 맛있더라"고 설명했다.

일명 '제자들'로 출연하는 노사연 장동민 여경래 최현석 미카엘은 미리 조리해 둔 간장 게장을 맛본 후 맛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최현석은 "옛날에 외할머니가 해주던 맛이 난다", 미카엘은 "왜 김수미 선생님이 유명한지 이해했다.깜짝 놀랐다", 노사연은 "눈물 나는 맛"이라고 시식 소감을 밝혔다.

'수미네 반찬'은 해외 식문화로 잠시 조연이 된 우리 반찬을 다시 밥상으로 옮겨오자는 취지로 시작된 '반찬' 전문 요리 예능 프로그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