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무일 검찰총장이 청와대의 주도로 발표된 정부 검경수사권 조정안에 대한 불만을 표시하며, 국회 입법 단계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는 뜻을 드러냈습니다.

문무일 총장은 지난 21일 직원들에게 보낸 이메일에서 "발표된 조정안에 대해 많은 구성원이 크게 당혹해하고 우려하실 것으로 생각한다"며 수사권조정안에 대한 불만을 돌려 표시했습니다.

문 총장은 또, 앞으로 국회 차원의 입법 논의 과정에서 검찰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의견을 충분히 설명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문 총장의 이번 이메일은 수사권 조정안이 원안 그대로 국회를 통과하는 것을 막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것으로 풀이되는 가운데, 문 총장이 입법 논의 과정에서 국회에 직접 출석할 가능성까지 제기되고 있습니다.

권남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