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홍수현(37)과 래퍼 마이크로닷(25)이 '띠동갑' 나이차를 극복하고 열애 중이다.

1일 스포츠경향에 따르면, 홍수현과 마이크로닷이 지난해 10월 낚시 예능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 함께 출연한 이후 연인사이로 발전했다.

당시 방송에서 마이크로닷은 첫 여성 출연자인 홍수현에게 적극 호감을 드러내며 핑크빛 분위기를 연출한 바 있다.

이처럼 적극적인 마이크로닷의 애정공세가 12살 누나인 홍수현의 마음을 움직였다는 후문이다.

양측 소속사는 이날 불거진 두 사람의 열애설에 대해 "호감을 갖고 조금씩 알아가는 단계"라고 인정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홍수현과 마이크로닷이 예능 프로그램에 만나 자연스럽게 친분을 이어오다 최근 교제를 시작한 것을 안다"고 말했다.

홍수현 마이크로닷 (사진=마이크로닷 인스타그램)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