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미나와 류필립 부부가 허니문 인증샷을 공개해 화제다.

미나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신혼여행지인 괌에서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미나와 류필립은 행복한 신혼여행을 즐기고 있는 모습. 특히 수영복을 입은 두 사람의 사진 속 완벽한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미나와 류필립은 17년의 나이차를 극복하고 지난 7일 결혼식을 올렸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