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구혜선(사진)이 올블랙 의상으로 누리꾼들 사이에 화제의 대상이 되고 있다.

12일 구혜선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가는 길"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구혜선은 컬러렌즈를 착용하고 달라진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올블랙으로 몽한적이면서 치명적인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고있다.

구혜선은 올 초 발표한 단편 영화 ‘미스터리 핑크’를 포함해 ‘다우더’ ‘기억의 조각들’ ‘복숭아나무’를 연출했다.

한편 이날 구혜선은 ‘제 22회 부천 판타스틱 영화제’에 감독으로 참석했으며 그의 블랙 의상도 관심에 대상이 되고 있다.

뉴스팀 Ace3@segye.com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